01234567



금년도 슈퍼볼에서 드류 브리즈 (Drew Brees)가 아들과 기쁨을 만끽하는 순간들이다.
13개월이라니까 우리 주니어랑 비슷한 또래다.
우리 주니어처럼 얘도 참 귀엽다.

훌륭한 아빠가 되어야 할텐데
이미 글러버린 것 같다. -.-;;




'일상사횡설수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인생 최고의 순간을 아들과 함께...  (2) 2010.02.12
도쿄돔에 가다.  (10) 2009.03.21
월드베이스볼클래식 대진표  (2) 2009.03.17
안내견 후보 지미 이야기  (0) 2009.01.31
허공에의 질주 (Running on Empty)  (3) 2008.12.23
11월 첫날 비가 오다.  (4) 2008.11.02
전문가는 대단해.  (0) 2008.08.12
외국어는 어려워.  (4) 2008.07.30
여기는 도쿄 로퐁기...  (12) 2008.06.29
무서운(?) 이야기  (6) 2008.05.28
삼색이는 어디갔나?  (0) 2008.02.07
Posted by Rainyvale
트랙백 0, 댓글 2개가 달렸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HLee 2010.02.19 07: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르다니요. 이미 훌륭한 아빠가 아니신가요! 더 훌륭해 질라고???



공직선거법 개정 촉구 상단 좌측